검색

[속보] 국내 입국자, 예방접종여부와 관계없이 10일간 격리


(1일 인천공항에서 방역복을 입은 관계자가 통화하고 있다./연합뉴스)

정부는 1일 오미크론 대응 태스크포스(TF) 회의를 열고 입국 검역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.


이에 따라 오는 3일부터 16일까지 국내에 들어오는 내·외국인은 예방접종여부와 관계없이 10일간 격리를 해야한다.


격리면제서는 장례식 참석, 공무 등 한정된 용도에만 발급된다.


내국인, 장기체류외국인은 자가격리 10일 동안 하며, 유전자 증폭(PCR) 검사를 총 3회(입국 전과 입국후 1일차, 격리해제전) 받아야 한다.


단기체류외국인은 임시생활시설 10일 격리를 해야 한다.


나이지리아가 방역강화국가, 위험국가, 격리면제 제외국가로 지정된다. 또 오는 4일부터 2주간 에티오피아발 직항편의 국내 입항이 중단된다.


당국은 모든 국내 입국 확진자에 대해서 오미크론 변이 여부를 확인하기로 했다.

김성태 기자(kim@sedaily.com)

조회수 30회댓글 0개